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기아차 "신차는 전액 할부로 살 수 있다"
상태바
기아차 "신차는 전액 할부로 살 수 있다"
기아차, 초기비용 전액 할부 구매 프로그램 출시

기아자동차는 차량 구매 완화를 위한 새로운 프로그램인 '초기비용 전액 할부 구매 프로그램'을 11일 출시했다.

초기비용 전액 할부 프로그램은 △차량 가격 전액 할부 △차량 가격 25% 상당의 금액 추가 대출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기아차는 이번 프로그램 출시를 통해 차량 가격은 물론 차량 구매시 발생하는 각종 초기 비용에 대한 고객 부담을 크게 줄일 것으로 기대했다.

5월 중 기아차 차량을 출고하는 개인 및 개인사업자 고객이 이번 프로그램을 이용할 경우, 36/48/60개월 중 원하는 할부 기간을 선택해 할부 금액 및 추가 대출 금액을 원리금 균등 방식으로 상환할 수 있다.

차량 가격 25% 상당의 대출 금액에 대해서는 중도 상환 수수료 면제 혜택도 제공한다.

기아차 관계자는 "차량 구매 시 발생하는 각종 초기 비용도 부담이 되는 경우가 많다. 차량 가격 이상까지도 지원받을 수 있는 신규 구매 프로그램을 통해 고객 부담을 최소화했다"고 말했다.
 

[사진=기아자동차]
와이어드 코리아=서정윤 기자 seojy@wired.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