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KT, 부천산업진흥원·마로로봇테크와 5G 주차로봇 사업화 추진
상태바
KT, 부천산업진흥원·마로로봇테크와 5G 주차로봇 사업화 추진
원도심 주차난 해소 위한 주차로봇 올해 12월까지 실증운영 및 사업화
KT가 부천산업진흥원, 마로로봇테크와 5G 주차로봇 사업화를 추진하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KT는 주차로봇 개발 및 상용화를 위한 5G 통신망에 기반을 둔 자율주행 기술을 제공한다. 클라우드를 활용한 실시간 주차관제 시스템도 적용하는 등 주차로봇의 관제시스템 개선도 지원한다.

부천산업진흥원은 원도심 주차난 해소를 위해 마로로봇테크와 지난해부터 부천형 주차로봇 개발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올 4월 시제품 개발을 완료하고 올해 12월까지 시험운영과 성능개선을 거처 실증운영 및 사업화를 추진한다.

2022년 이후에는 부천시 원도심 지역의 공용부문 주차장에 적용을 시작으로 국내 공영주차장 및 산업·주거단지 조성 시 주차로봇 시스템을 도입한다. 이를 통해 주차난 해소뿐 아니라 주차에 어려움을 겪는 시민의 불편함을 해소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다.

 
김덕근(왼쪽부터) 마로로봇테크 대표, 이학주 부천산업진흥원장, 유창규 KT 강북/강원법인고객본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T]

유창규 KT 강북/강원법인고객본부장(상무)은 "5G 주차로봇을 통해 도심 지역의 주차난과 국민들의 불편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 국민들의 불편을 해결하도록 KT의 따뜻한 마음을 담아 관련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이학주 부천산업진흥원장은 "주차로봇 플랫폼과 5G를 연계한 세계 최고 수준의 주차로봇 시스템을 제작하는 협력 체계를 마련했다"며 "향후 국내 스마트시티 사업을 추진 중인 공공부문 및 민간부문을 대상으로 주차로봇 사업화를 본격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와이어드 코리아=박준영 기자 pjy60@wired.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