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LG유플러스, 'U+영상회의' 서비스 출시
상태바
LG유플러스, 'U+영상회의' 서비스 출시
실시간 영상회의, 채팅 등 협업에 필요한 기능 통합 제공
LG유플러스가 영상회의, 채팅 등 '언택트' 협업에 필수적인 기능을 통합 제공하는 'U+영상회의' 서비스를 22일 출시한다.

U+영상회의는 별도 인프라 구축 없이 PC 또는 스마트폰 앱을 활용해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실시간 영상회의를 진행하는 서비스다. 실시간 영상 제공을 포함해 △최대 1000명까지 동시접속 지원 △회의 녹화·저장 △화이트보드 필기 △파일 및 동영상 공유 △URL을 활용한 간편한 회의 초청 방법 등 원격에서 협업하는 데 필요한 모든 기능을 포함한다.

특히, 재택근무를 도입하는 기업은 물론, 국내 또는 해외 지사 간 협업 등 원격 업무 진행이 필요한 기업 고객에게 빠르고 효율적인 커뮤니케이션 수단이 될 것으로 회사 측은 기대했다.

 
LG유플러스가 '언택트' 협업에 필수적인 기능을 통합 제공하는 'U+영상회의' 서비스를 22일 출시한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가 '언택트' 협업에 필수적인 기능을 통합 제공하는 'U+영상회의' 서비스를 22일 출시한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최근 사회적 영향으로 온라인 강의에 대한 중요도가 높아짐에 따라, 대학교 대상의 교육용 버전도 함께 선보인다. 대학에서는 LG유플러스의 교육용 플랫폼을 통해 기존 학생정보, 출결정보, 강의정보를 손쉽게 연동하고, 별도 인프라 운영 없이 실시간 영상회의 기반의 온라의 강의를 진행할 수 있다. U+영상회의를 활용하면 강의 진행 시 교수와 학생 간 양방향 커뮤니케이션이 가능해 기존 VOD 방식의 온라인 강의 대비 학습 효율을 크게 높이는 것이 가능하다.

신규 출시를 맞이해 LG유플러스는 무료 이용 및 요금 할인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8월 31일까지 U+영상회의에 신규 가입하는 고객은 3개월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고, 월 이용요금의 최대 30%까지 할인받는다. 약정할인 및 타 상품과의 결합할인 등을 통하면 추가 할인이 가능하다.

박병주 LG유플러스 솔루션사업담당은 "U+영상회의는 비대면 업무가 증가하고 있는 언택트 시대에 필수적인 서비스"라며 "많은 기업과 대학이 U+영상회의를 통해 원격 업무와 교육 기반을 마련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와이어드 코리아=박준영 기자 pjy60@wired.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