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유로 2020 중계 지연성, 고치기 어려운 이유는?
상태바
유로 2020 중계 지연성, 고치기 어려운 이유는?
2018년 러시아 월드컵 이후로 BBC와 ITV는 중계 안정성을 향상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러나 중계 지연 문제는 여전히 존재한다.
By WILL BEDINGFIELD, WIRED UK

두 부류의 팬이 특히 극도로 분노한 채로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당시 잉글랜드와 스웨덴의 8강전 경기를 기억할 것이다. 당시 경기에서 패배한 스웨덴 팬과 3분간 중계가 지연된 BBC 아이플레이어(BBC iPlayer)로 경기를 보던 잉글랜드 팬이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당시 경기 중계 지연 문제로 피해를 본 것은 트위터로 몰려가 즉시 금전적 보상을 요구한 잉글랜드 팬만이 아니다. 비디오 프레임 녹화와 TV에 송출되는 동안의 시간 차이인 지연성이 또 다른 분노를 일으켰다. 중계 지연 문제는 기존 TV 방송보다 훨씬 더 큰 문제가 될 수 있다. 모두 잘못된 왓츠앱 메시지나 환호의 메시지가 득점 순간의 기쁨을 망치는 것을 우려한다.

6월 18일(현지 시각), 잉글랜드와 스코틀랜드 경기 당시 영국의 광범위한 지역이 반복되는 중계 지연 문제를 겪었다. 그러나 그리 우려할 것은 없다! ITV와 BBC가 지난 3년간 경기 중계 지연 문제 해결 작업을 펼쳐 오면서 이번 순간을 위해 준비했다. 경기를 보면서 눈치채지 못했을 수도 있지만, 3년 전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당시보다 경기 중계 상태가 훨씬 더 안정적이었다. BBC 디지털 유통 부문의 미디어 서비스 총괄인 헨리 웹스터(Henry Webster)는 “중계 지연 문제 개선에 주로 초점을 맞추었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 경기 중계 당시 중계를 제대로 준비하지 못하도록 한 특정한 어려움이 몇 가지 존재했다. 그리고,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당시부터 지금까지 수많은 작업을 통해 중계의 질을 훨씬 더 개선하고자 했다”라고 말했다.

중계가 아직도 생방송의 기준을 충족할 조건을 갖추지 않았다는 사실은 그리 놀랍지 않다. 방송 기술 측면부터 보았을 때, 60년이 넘은 발전 기술과 경쟁을 펼친다. 웹스터 총괄은 “광범위하게 보았을 때, 모든 시청자와 1대1로 연결되도록 해, 제대로 규모를 확대하면서 중계 문제를 다루는 것이 어렵다. 따라서 기존에는 방송이 단일한 신호를 많은 시청자에게 보내는 언덕이나 하늘의 위성 중 하나로 이루어졌으며, 이는 동시에 많은 사람에게 정보를 전송하는 매우 효율적인 메커니즘이기도 하다”라고 말했다.

반면, 중계는 기존의 방송과 다른 방식으로 시청자에게 접근하므로 기존 방송보다 문제가 더 많은 문제가 발생할 수도 있다. ITV의 디지털 제품 총괄인 스티브 포드(Steve Forde)는 “중계 상당수는 비디오가 결합돼, 인터넷으로 전송되는 것과 같은 방식으로 이루어진다. 영상 화질이 좋을수록 지연 문제가 더 많이 발생한다. 인터넷으로 전송하는 결합된 데이터가 훨씬 더 많기 때문이다”라고 설명했다.
 
[사진=Pixabay]
[사진=Pixabay]

기존 방송과 똑같이 시청자에게 접근하는 것이 극도로 어려운 문제를 위해 많은 기업은 포드 총괄이 언급한 ‘이상적인 중계’를 송출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인다. 바로 훌륭한 화질의 시청 경험을 만드는 여러 가지 요소를 활용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누군가가 첫 번째 영상 프레임 재생 버튼을 누를 때 걸리는 시간과 광고와 방송 간 전환 시간 등과 같은 시작 시간 문제를 다룬다.

마지막으로 가장 중요한 요소는 매우 큰 우려가 발생하리라 예측할 수 있는 치명적인 에러를 제거해야만 한다는 사실이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 당시 잉글랜드와 스웨덴 경기의 BBC 중계 당시 발생한 것처럼 많은 시청자가 중계 시청을 중단한다. 이와 같은 요소는 토너먼트 경기와 대규모 행사가 이루어지는 사이에 수개월과 수년에 걸쳐 분석하고는 경기 당시 중계를 약간 변경할 수 있다. 포드 총괄은 “중계가 재생될 때, 중계되는 동안 변화를 주어야 한다. 많은 시청자가 화면에 눈을 고정하기 때문이다. 마치 스타 트렉 엔터프라이즈(Star Trek Enterprise)와 같다”라고 말했다.

중계 규모는 급격히 증가하고 있다. 시청자가 갈수록 증가하며, 그와 동시에 중계도 더 안정적으로 변하고 있다. BBC에서 잉글랜드와 크로아티아 경기가 생중계될 당시 시청자 수는 약 390만 명으로, 신기록을 달성했다. 만약, 잉글랜드가 토너먼트에 계속 진출한다면, 크로아티아전 중계 시청자 수 기록을 계속 경신할 수도 있다. 웹스터 총괄은 “BBC가 아는 사실은 매년 중계 시청자 수가 전년도보다 증가한다는 것이다. 따라서 BBC는 언제든지 신규 시청자 규모를 지원할 수 있도록 확실히 안정적인 중계를 제공하는 데 주로 초점을 맞추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스포츠 경기는 동시에 수많은 시청자 수를 받아들이는 경향이 있지만, 천천히 흐름에 맞추어 중계를 조율한다. 그러나 러브 아일랜드(Love Island)와 같은 인기를 지닌 방송(최근에는 해리와 메건의 인터뷰 포함)은 모든 시청자가 방송 시작부터 채널을 즉시 고정해, 대대적으로 영향력이 급격히 증가한다. 시청자가 서서히 채널을 고정하는데도 스포츠 중계는 언제든지 경기 내내 시청자가 급격히 증가할 수도 있다. 일례로, 우크라이나와 네덜란드 경기 중계 당시 ITV 중계에서 안드로이드와 iOS 사용자의 활동이 폭발적으로 증가했다. 포드 총괄은 이를 SNS에서 급속도로 확산하는 토론이 원인이라고 본다.

재택근무가 중계 지연 문제를 더 복잡하게 만든다. 경기는 오후 2시와 5시에 시작돼, 인터넷을 사용해 근무하는 수많은 영국 직장인과 경쟁해야 한다. 포드 총괄은 “재택근무는 중계 지연 문제 해결의 복잡함을 가중하는 요소이다. ITV는 서비스 규모를 확장해, 서비스와 콘텐츠 분배 네트워크를 확장해 충분한 네트워크 용량을 확보해야 하기 때문이다”라고 말했다.

모든 동시 접속자는 다음과 같은 고유한 엔지니어링 문제를 제기한다. 안정성 유지는 네트워크 용량을 확장하는 것과 예상보다 많은 중계가 지원되도록 준비하기 위한 것이다. 포드 총괄은 하드웨어에서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것도 도움이 되었다고 말한다. 우크라이나와 네덜란드 경기와 같이 예상하지 못한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규모를 빠르게 변경하기 더 쉽기 때문이다. 포드 총괄은 “클라우드 내 자동 확장 기능은 다음과 같은 측면에서 더 낫다. 예를 들어, 과거에는 엔지니어링 부문에서 큰 문제를 일으킨 하드웨어를 사용해 시청자가 중계 방송사를 놀라게 했다면, 방송사가 더 앞서 나가 이를 예측했어야 한다”라고 말했다.

BBC는 고려하지 않지만, ITV가 고려해야 할 사항은 광고이다. 이 부분에 대대적인 변화가 발생했다. 이제 ITV는 자체적으로 보유한 두 가지 최대 생중계 플랫폼인 itv.com 웹사이트와 모바일에 동적 광고 삽입을 사용한다. 기본적으로 다음과 같이 훨씬 더 큰 가치를 지닌 맞춤형 과오로 표준 TV 광고를 대체했다. TV 광고가 단일한 특성을 지닌 채로 결합했다면, 중계로 보는 광고는 시청자 개인에게 맞춤형으로 등장한다. 포드 총괄은 “매우 놀라운 특성이다. ITV는 영국 최대 상업화된 중계 서비스 기업이다”라고 말했다.

중계 개선 노력 대부분이 공개되지 않은 채로 이루어졌다. 웹스터 총괄은 “BBC는 여러 가지 고속 데이터 캐시 레이어를 두고 있으며, 일부 서드파티 콘텐츠 전송 네트워크에 의존해, BBC의 미디어 패킷이 시청자에게 도달하도록 확인한다”라고 설명했다. 이는 수백만 명의 연결 부하를 관리하는 데 도움이 되며, HD 오디오와 영상 화질 개선을 의미한다. 웹스터 총괄은 “제대로 확인하지 않거나 훌륭한 성능을 구현하는 화면이 없다면 확인하기 어려운 부분이다”라고 언급했다.

지연 문제를 해결하는 과정은 느린 속도로 이루어졌다. 이와 관련, 웹스터 총괄은 “지연 문제 해결 속도 부분에서 어려운 점은 서비스 품질과 빠른 중계 전달 속도나 실시간에 가깝게 영상을 제공하는 것 간 절충이다. 모두 매우 직접적인 절충이 이루어져야 하는 문제이다”라고 말했다.

지연성을 낮추는 것과 관련, 웹스터 총괄은 신중한 조치가 중요하다고 말한다. 그는 “결국 버퍼링 문제가 자주 발생하거나 중계 제공 부분에서 대대적으로 실패하는 세계에 도달하게 되지 않을 것이다. 시청자에게 훨씬 더 중요한 부분은 지속성과 안정적인 시청 경험이며, 지연 시간이 1분에서 30초로, 그리고 5초로 줄어들 것이다”라고 말했다.

지금은 거의 모든 게임을 시청할 수 있다는 점을 확신할 수 있다. 다만, 많은 사람이 몰린 동네 술집에서 멀리 떨어진 곳에서 중계를 시청하는 것을 원할 수도 있을 것이다.

** 위 기사는 와이어드UK(WIRED.co.uk)에 게재된 것을 와이어드코리아(WIRED.kr)가 번역한 것입니다. (번역 : 고다솔 에디터)

<기사원문>
Why it’s so hard to fix lag on Euro 2020 live streams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