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페이스북, 무료 온라인 상점 서비스 '페이스북 샵스' 국내 출시
상태바
페이스북, 무료 온라인 상점 서비스 '페이스북 샵스' 국내 출시
소상공인·중소기업 온라인 판매 지원… 카페24 등 다양한 파트너사 협업 통해 디지털 쇼핑 환경 조성
페이스북이 무료 온라인 상점 개설 서비스 '페이스북 샵스(Shops)'를 국내에 선보인다. 지난 5월 미국과 일부 유럽 국가에서 첫 선을 보인 이후, 한국을 포함한 총 8개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로 확대 출시한다.

소상공인을 비롯한 모든 기업은 페이스북 샵스를 통해 페이스북과 인스타그램 상에서 무료로 각자의 디지털 상점인 '샵(Shop)'을 개설하고, 자사의 제품을 직접 홍보 및 판매할 수 있다.

각 제품을 세부적으로 분류해 판촉 효과를 높이는 컬렉션 만들기 기능과 브랜드 색상과 이미지를 기반으로 한 인터페이스 디자인 기능도 이용 가능하다. 다양한 과학적 데이터에 근거한 인사이트도 확인 가능해 페이지 개선과 소비 촉진에도 활용할 수 있다. 페이스북 페이지에서 개설한 샵은 인스타그램과도 바로 연동된다.

이용자 또한 모바일 앱에서 원하는 브랜드의 페이스북 페이지나 인스타그램 프로필에 접속 후 '샵 보기'를 클릭하면, 판매자가 등록한 제품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마음에 드는 제품은 브랜드 공식 사이트에서 바로 주문하거나, 저장 기능을 통해 추후 구매도 가능하다.

 
페이스북에서 브랜드 맞춤형 디지털 상점 서비스 '샵스'를 개설한 모습. [사진=페이스북]
페이스북에서 브랜드 맞춤형 디지털 상점 서비스 '샵스'를 개설한 모습. [사진=페이스북]

이번 페이스북 샵스에는 쇼피파이, 빅커머스 등 다수의 해외 파트너와 더불어 한국에서는 글로벌 전자상거래 플랫폼 '카페24'가 참여했다. 카페24는 온라인 쇼핑몰 개설과 운영 과정 전반에 필요한 서비스를 통해 온라인 쇼핑몰 사업자가 글로벌 시장에서 성장하도록 페이스북과 다양한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

이재석 카페24 대표는 "글로벌 전자상거래 산업은 급속도로 발전을 거듭하고 있으며, 시장을 선도하기 위해서는 범기업적 차원에서의 협력 강화가 필요하다"며 "카페24와 페이스북 간 협력이 전자상거래 사업자들의 글로벌 시장 진출을 보다 확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기현 페이스북코리아 대표는 "페이스북은 제품과 브랜드, 이용자가 서로 유의미하게 연결되도록 노력해왔다"며 "이번 출시가 궁극적으로 국내 소상공인과 중소기업의 비즈니스를 지원하는 것은 물론, 이용자에게 즐거운 쇼핑 경험을 제공하는데 핵심적으로 기능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와이어드 코리아=박준영 기자 pjy60@wired.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