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글로벌 누적 이용자 1000만 명 돌파
상태바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 글로벌 누적 이용자 1000만 명 돌파
정식 서비스 17일 만에 기록… 간편한 터치 조작만으로 레이싱 묘미 완벽히 재현하며 인기
넥슨의 모바일 캐주얼 레이싱 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의 글로벌 누적 이용자 수가 1000만 명을 돌파했다.

지난 12일 서비스를 시작한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는 한국을 포함한 글로벌 지역에서 큰 호응을 얻었다. 정식 출시 17일 만의 기록으로, 최대 일간 이용자 수는 357만 명에 달한다.

간편한 터치 조작만으로 레이싱의 묘미를 완벽히 재현하며 국내 구글 플레이 최고 매출 4위와 애플 앱스토어 1위를 기록, 캐주얼 장르로서는 이례적인 성적을 내고 있다.

넥슨은 누적 이용자 1000만 명 돌파를 기념해 31일까지 게임에 가입한 모든 이용자에게 ‘레전드 해독기 5개’를 선물한다. 해당 아이템은 6월 2일부터 순차 지급된다. 이와 함께 신규 트랙 '쥐라기 디노 마을의 초대', '빌리지 남산', '빌리지 운명의 다리'와 캐릭터 '공룡 에띠'를 추가했다. 이 캐릭터는 '공룡 에띠 비밀코드'를 통해 얻을 수 있다.

29일부터 게임에 누적 출석하거나 새롭게 공개된 트랙들을 주행하면 공룡 에띠 비밀코드, 주황 행운 코인 등 다양한 보상을 제공한다.

 
넥슨의 모바일 캐주얼 레이싱 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의 글로벌 누적 이용자 수가 1000만 명을 돌파했다. [사진=넥슨]
넥슨의 모바일 캐주얼 레이싱 게임 '카트라이더 러쉬플러스'의 글로벌 누적 이용자 수가 1000만 명을 돌파했다. [사진=넥슨]
와이어드 코리아=박준영 기자 pjy60@wired.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