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SKT, 'ZEM'으로 초등학생 안심 등교 돕는다
상태바
SKT, 'ZEM'으로 초등학생 안심 등교 돕는다
기존보다 데이터 2배 제공, 안심 등교 기프트 프로모션 진행
초등학교 학생의 등교가 시작되면서 아이들의 학업, 위생, 안전에 관심이 높은 학부모의 마음을 SK텔레콤이 살핀다.

SK텔레콤은 만 12세 이하 초등학생 자녀를 둔 부모들의 걱정을 덜어주기 위해 'ZEM으로 안심등교'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27일 밝혔다.

만 12세 이하 대상 요금제인 'ZEM플랜 스마트'는 그동안 데이터 500MB에 방과 후인 16시부터 데이터를 2배로 제공해왔다. SK텔레콤은 6월 1일부터 온라인 수업 및 격주 수업 등이 상시화된 학생들의 생활 패턴에 맞춰 특정 시간 제약 없이 자유롭게 데이터를 사용하도록 기본 제공량을 2배로 늘려 1GB를 제공한다.

월 6600원짜리 'EBS데이터팩'을 만 12세 이하 초등학생에게는 연말까지 무료로 제공함으로써 학생들이 데이터 걱정 없이 공부하도록 도울 방침이다. EBS 데이터팩은 매일 2GB를 제공하며 이후에도 3Mbps 속도로 무제한 이용이 가능하다.

추가로 학생들의 건강을 위해 △휴대폰 소독티슈 △손소독제 △면마스크 △칫솔 소독기 △종이비누 등 위생용품으로 구성된 'ZEM 등교 안심 기프트'를 제공하는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SK텔레콤이 'ZEM으로 안심등교' 이벤트를 마련했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이 'ZEM으로 안심등교' 이벤트를 마련했다. [사진=SK텔레콤]

'ZEM폰'과 스마트폰 구매 고객 중 ZEM앱에서 신규로 부모-자녀 연결 설정을 한 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약 5000명에게 제공하며, 신청은 27일부터 6월 17일까지 부모용 ZEM앱에서 배너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올해 1월 SK텔레콤 자체 조사에 따르면 ZEM이 아이들의 안전과 스마트폰 중독 예방을 돕는다는 평가와 함께 부모들로부터 큰 공감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서비스를 이용하는 부모들은 △자녀 안심 케어(91.7%) △스마트폰 사용 시간 조회(89.6%) △스마트폰 모드 관리(88.7%) 순으로 ‘만족한다’고 답변했다.

ZEM은 부모가 자녀와 상의해 스마트폰 사용시간 관리, 자녀 위치 조회, 유해 환경으로부터 자녀 안심 케어 등 다양한 편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부모용과 자녀용으로 구분되어 있으며, 자녀가 SK텔레콤을 이용하면 부모가 이용하는 통신사, 운영체제(OS) 관계없이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한명진 SK텔레콤 MNO마케팅그룹장은 "오랫동안 기다린 등교인 만큼 부모님과 학생들이 안심 등교하고 올바른 스마트폰 사용 습관을 형성하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학생들과 부모님이 믿고 사용하는 동반자가 되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와이어드 코리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