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LG전자, 프리미엄 TV 65형 나노셀 8K 2종 국내 출시
상태바
LG전자, 프리미엄 TV 65형 나노셀 8K 2종 국내 출시
내달 말까지 구입 모델에 따라 최대 100만 원 캐시백 제공
LG전자가 색 표현력을 높이는 독자 기술을 적용한 LG 나노셀 AI ThinQ 라인업을 확대, 프리미엄 TV 시장 공략에 속도를 낸다.

LG전자는 26일 65형(화면 대각선 길이 약 165㎝) 화면에 8K 해상도(7680×4320)를 구현한 나노셀 TV 신제품(65Nano99)을 국내 출시했다. 내달 초에는 또 다른 8K 나노셀 TV(65Nano97)도 출시한다

LG 나노셀 8K AI ThinQ는 지난 3월 출시된 75형 2종(75Nano99, 75Nano97)을 포함해 총 4종으로 늘어나게 된다. 현재 4K 해상도 모델은 86/75/65/55형이 출시됐다. LG전자는 내달 말까지 2020년형 나노셀 TV를 구매하는 고객에게 구입 모델에 따라 최대 100만 원 상당 캐시백을 제공한다.

 
LG전자 모델들이 나노셀 T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LG전자 모델들이 나노셀 TV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전자]

나노셀 기술은 약 1㎚ 크기 입자로 색 표현력을 높인다. 빛 파장을 정교하게 조정해 색을 보다 세밀하고 정확하게 표현한다.

LCD TV는 빨간색의 고유한 색 파장에 노랑, 주황 등 다른 색 파장이 미세하게 섞이며 실제와 다른 빨간색으로 표현될 수 있지만, 나노셀이 주변색 파장을 흡수해 실제 색과 가장 가까운 빨간색을 나타낸다.

LG전자는 나노셀 기술을 시청자 눈과 가장 가까운 패널 단계에 적용했다. 이는 나노셀이 구현하는 순색(純色, pure color) 표현이 다른 장치를 거치지 않고 시청자에게 그대로 도달하도록 하기 위함이다.

LG전자는 지난해부터 글로벌 TV 제조사 가운데 유일하게 OLED TV와 LCD TV에서 각각 8K 해상도 제품을 내놓고 있다. 특히, LG 올레드 TV와 LG 나노셀 TV는 수평∙수직 화질선명도(CM)가 90% 이상으로 국제디스플레이계측위원회(ICDM) 규격을 뛰어넘는 ‘리얼 8K’를 구현한다.

LG전자는 최상위 프리미엄 TV 라인업인 올레드 TV와 더불어 색 표현력을 높인 나노셀 TV를 앞세워 프리미엄 TV 수요를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손대기 LG전자 한국HE마케팅담당(상무)은 “올레드에서 나노셀로 이어지는 프리미엄 라인업을 앞세워 고객 선택의 폭을 넓히고 프리미엄 TV 시장을 지속 선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와이어드 코리아=박준영 기자 pjy60@wired.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