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LG유플러스, 신한카드와 손잡고 소상공인 맞춤 제휴카드 출시
상태바
LG유플러스, 신한카드와 손잡고 소상공인 맞춤 제휴카드 출시
업계 최대 통신비 할인해주는 'LG U+ 사장님 통할인 신한카드' 출시

LG유플러스(LG U+)는 신한카드와 손잡고 소상공인 맞춤 제휴카드인 'LG U+ 사장님 통할인 신한카드'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LG U+ 사장님 통할인 신한카드는 카드를 이용하면서 가게 운영에 꼭 필요한 통신 상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고객이 인터넷, 인터넷전화, IPTV, CCTV로 구성된 LG U+의 '우리가게 패키지' 요금을 자동이체하면 24개월간 사용실적에 따라 최대 월 5만 원씩 할인받을 수 있다. LG U+ 모바일 고객이라면, 결합 할인을 통해 우리가게 패키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신한카드와 소상공인 맞춤 제휴카드인 ‘LG U+ 사장님 통할인 신한카드’를 출시했다고 5일 밝혔다. [사진=LG 유플러스]

아울러 통신비 할인 혜택 외에도 양사의 소상공인 전용 프로그램으로 가게를 운영하는 데 필요한 실질적인 도움을 받도록 했다. 

고객은 LG U+의 소상공인 종합 지원 프로그램 '우리동네 멤버십'에 참여 가능하다. 가게를 우리동네 멤버십 가맹점으로 등록하면, LG U+ 공식 홈페이지와 U+멤버십 앱에 가게가 상시 노출된다. 방문한 U+멤버십 고객들은 1000원 당 100원씩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또한 신한카드의 소상공인 전용 멤버십 서비스 '프리(Free) 멤버스'에도 참여할 수 있다. 프리 멤버스 가맹점주는 본인이 사용한 카드 결제 금액뿐만 아니라, 가게를 방문한 고객들의 카드 결제 금액도 2~5개월 무이자 할부를 제공한다.

김지훈 LG U+ 유선사업담당(상무)은 "신한카드와의 협업을 통해 기존 제휴카드의 통신비 절감 혜택은 최대로 올리고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마케팅 지원까지 추가했다"고 말했다. 

와이어드 코리아=서정윤 기자 seojy@wired.kr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ECOMMEND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