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공동영업 지원까지" 마이크로소프트 스타트업 프로그램 론칭
상태바
"공동영업 지원까지" 마이크로소프트 스타트업 프로그램 론칭
SK텔레콤 등 총 12개 파트너사 함께 참여…실력파 테크 스타트업 대상
한국마이크로소프트(MS)가 유망한 국내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스타트업의 역량 강화, 공동영업 및 해외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는 '마이크로소프트 스타트업 프로그램'을 론칭한다.

프로그램은 기술력을 갖춘 국내 스타트업들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선도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MS는 이번 프로그램은 총 12개사와 함께 운영한다. 클라우드 지원부터 공동영업 지원 등 전방위적 엔드-투-엔드 지원 프로그램으로 스타트업 생태계를 활성화에 도움이 될 전망이다.

참여 기업은 SK텔레콤(SKT)을 비롯해 국내외 벤처캐피털 기업인 △스톰벤처스 △캡스톤파트너스 △스톤브릿지벤처스 △500스타트업 △키움인베스트먼트 △서울대기술지주회사 △KAIST 창업원 △포항공대 기술지주와 함께 한다. 또한 스타트업 네트워크 파트너사 은행권청년창업재단(디캠프)와 MS 기술 파트너사인 △다우데이타 △에쓰씨케이 등이 참여한다.
 
[사진=한국마이크로소프트]
최종 선정되는 스타트업 30개사에는 △해외시장 진출 컨설팅 및 국내외 벤처캐피털과의 미팅 △최대 12만 달러(약 1억 4000만 원) 수준의 MS 애저 크레딧 무상지원, 클라우드 교육, 아키텍처를 포함한 기술 컨설팅, 마이그레이션 지원 △전세계 MS 고객 대상 영업 및 마케팅 지원 △오피스365 계정, 비주얼스튜디오, 깃허브 엔터프라이즈 제공 등 다양한 혜택이 지원된다.

또한 이번에 선발되는 스타트업에게는 인공지능(AI),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미디어, 보안, 커머스, 모빌리티 등 5G 특화 서비스 분야에서 혁신적인 스타트업을 발굴해 육성하는 '5GX 트루이노베이션 엑셀러레이터' 프로그램 혜택도 제공된다.

IPR, 법무 및 세무, PR, 마케팅 등 국내 최고 수준의 세미나와 SKT가 주최하는 네트워킹 및 오프라인 행사도 참가 가능하다. 사업적 시너지가 기대되는 경우 사업연계 기회가 제공될 예정이다.

접수기간은 오는 5월 6일까지며 최종발표일은 5월 29일이다. 모집 대상은  AI, 빅데이터, 머신러닝, 핀테크, 에듀테크, 리테일테크, 스마트팩토리 등 테크 기반 스타트업이다. 그 외에도 MS 고객사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도움을 줄 수 있는 테크 기반 스타트업은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장홍국 MS 파트너 및 SMC 사업부문 부사장은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역량 있는 스타트업이 국내외 최고 수준의 파트너사와 협업하고 비즈니스를 변혁할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